운동에 대한 진실 혹은 거짓 Yes or No!

 

잘못된 운동법은 오히려 건강을 해친다.

열심히 운동을 하는데도 몸의 변화가 없다면 당신의 운동 상식을 한 번 점검해봐야 한다.


Q1 운동할 때 땀을 많이 흘릴수록 운동 효과가 높다? <NO>

땀은 몸의 체온을 조절한다.

운동은 체온을 상승시키기 때문에 결과적으로 땀을 흘리게 하지만 땀의 양만큼 운동의 효과가 비례한다고 보기는 힘들다.

 

Q2 실내 러닝머신보다 야외에서 뛰는 것이 더 운동 효과가 높다? <YES>

만약 같은 속도, 같은 거리의 달리기를 비교한다면 실외에서 운동을 하는 것이 좀 더 많은 양의 운동을 하게 된다.

러닝머신에 비해 야외에서의 달리기는 바람의 저항, 지면의 저항 및 내딛고 차는 발의 추진력 등의 이유로 더 많은 에너지를 사용하게 된다.

 

Q3 체지방을 빼려면 무조건 뛰어야 한다? <NO>

걷고, 뛰고, 웨이트 트레이닝을 하는 것뿐 아니라 신체의 움직임은 대부분 지방을 어느 정도 사용한다.

그중 가장 효율적인 운동에 해당하는 것이 달리기이지만 많은 양의 에너지를 소모하는 운동이라면 모두 지방을 연소시킨다고 할 수 있다.

 

Q4 뱃살을 빼려면 복근 운동을 중점적으로 해야 한다? <NO>

지방은 운동하는 부위별로 연소되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어느 한 부위를 선택적으로

연소시킬 수는 없다.

지방의 연소가 아닌 해당 부위의 둘레와 탄력은 운동 방법에 따라 효과를 볼 수 있다.

 

Q5 너무 과한 운동은 노화를 촉진한다? <YES>

노화를 촉진시키는 운동은 어디까지나 ‘너무 과한’ 운동이다.

규칙적인 운동은 신체의 노화를 방지하는 효과를 갖고 있지만 규칙성 없이 어쩌다 신체를 무리하게

혹사시키는 것은 스트레스로 작용해 노화를 촉진하게 된다.

 

Q6 운동 실력도 타고난다? <YES>

운동 능력에 영향을 미치는 유전자는 실제로 존재하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또한 개인에 따라 근육세포의 비율이 태어날 때부터 차이가 난다.

일정 수준까지는 훈련으로 향상되지만 고수준의 운동 능력은 어느 정도 타고나야 하는 부분이 있다.

 


Q7 몸에 근육이 많을수록 건강하다? <YES>

대체로 몸에 근육이 많으면 건강하다고 할 수 있다.

근육량이 많을수록 건강한 습관을 갖고 있다고 볼 수 있으며 활력 넘치는 생활을 할 수 있어

건강 유지가 가능하다.

특히 하체 근육의 경우 수명과 밀접한 관련이 있다고 여겨지기도 한다.

 

Q8 운동은 오래 할수록 효과적이다? <NO>

지나치게 과도한 운동은 오히려 운동 효과를 저해하고 신체적인 피로를 누적시킬 수 있다.

또한 장시간 운동을 한다는 것은 오히려 운동을 효율적으로 하지 못하고 있다고 볼 수도 있다.

운동은 목적과 수준에 맞게 적당히 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Q9 그냥 걷는 것도 운동이 된다? <YES>

운동을 하는 목표에 따라 걷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운동이 될 수 있다.

하지만 체력 단련이나 상당량의 체중 감량 등이 목표라면 그보다는 강한 수준의 운동이

더 도움이 된다.

 

Q10 운동을 하면 마음껏 먹어도 된다? <NO>

운동으로 근육이 생성되었다 하더라도 기초대사량의 상승은 마음껏 먹어도 될 정도로 상승되지는 않는다.

운동의 강도나 수준에 따라 다르기는 하지만 초기에는 일반적으로 식욕이 늘어나 운동량 이상의 섭취를 하게 된다.

그러나 운동을 6개월 이상 지속한 경우 식욕이 초기만큼 강해지지 않으니 운동 초기에는 적절하게 식습관을 유지하는 것이 좋다.

Posted by 삶의길

댓글을 달아 주세요